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이랜드그룹, 지주부문 직속 커뮤니케이션실 신설...대내외 소통 강화

 

이랜드그룹(회장 박성수)이 대내외 소통 강화를 위해 그룹 커뮤니케이션실을 신설하고 본격 가동에 돌입했다.

지주부문 직속 조직으로 출범한 커뮤니케이션실은 언론홍보팀, 사내홍보팀, SNS홍보팀으로 구성돼 있으며 언론과의 소통만을 담당했던 홍보실에 기업설명(IR) 기능을 추가하고 분산 돼 있던 대내외 소통 조직을 통합했다.

이랜드그룹 커뮤니케이션실 총괄 김일규 부사장.

커뮤니케이션실 총괄은 이랜드월드 지주부문 대표이사인 김일규 부사장이 맡았다. 창업 초기 멤버인 김 부사장은 아르바이트로 시작해 대표이사까지 오른 독특한 경력의 소유자로 미국·영국 등 해외 법인장, 그룹 전략기획실장, 미래사업부문 비지니스그룹(BG)장, 이랜드건설 대표이사 등을 역임했다.

김 부사장은 “최우선 과제를 대내외 소통으로 정한 만큼 커뮤니케이션실이 조기 안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직원과 고객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활발한 소통으로 오는 2020년 그룹 40주년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재무구조 개선을 마무리 지은 이랜드그룹은 패션과 유통, 외식·호텔 등 국내 사업과 해외 사업에서 ‘선택과 집중’을 통한 사업 개편에 속도를 내고 있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