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롯데하이마트, 손바닥 정맥인증 결제서비스 도입‘핸드페이’, 개인정보 도용 위험 적어 안전성 제고

 

롯데하이마트(대표이사 이동우)가 국내 가전유통업계 최초로 롯데카드 ‘핸드페이(Hand Pay)’ 서비스를 도입한다. 이에 따라 14일부터 롯데카드 고객들은 하이마트 대치점에서 손바닥 정맥 인증만으로 간편하게 결제가 가능하다.

핸드페이는 손바닥 정맥 정보를 사전에 등록한 이용자가 전용 단말기에 손바닥을 가까이 대는 것만으로 결제가 이뤄지는 생체인증 결제서비스다.

손바닥 정맥에 흐르는 혈관 속 헤모글로빈 성분을 패턴으로 저장해 2~3중으로 암호화해 활용하는데 사람마다 정맥 혈관의 굵기와 모양, 선명도 등이 다르기 때문에 지문 인식 방식보다 정확도가 약 1,000배나 뛰어나다.

특히 이용자의 정맥정보를 디지털 정보로 변환한 뒤 암호화해 금융결제원의 바이오정보 분산관리센터와 롯데카드에 분산 저장하기 때문에 개인정보 도용이나 해킹 위험도 더욱 적다. 휴대폰이 없어도 손바닥을 전용 단말기에 대면 결제가 이뤄지는 만큼 편의성에서도 강점을 가진다.

롯데카드 회원이면 누구나 전국 55개 롯데카드센터와 하이마트 대치점을 방문해 정맥정보를 등록하는 것으로 모든 핸드페이 가맹점에서 손바닥 정맨인증 결제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롯데하이마트 박경석 IT기획팀장은 “지난 4월 오프라인 매장에 음파결제 기술을 도입한데 이어 정맥결제 기술을 추가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생체정보를 활용한 간편결제 등 신기술 활용범위를 확대해 안전하고 편리한 쇼핑환경을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