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한수원, 종합에너지기업 도약 위한 신사업 발굴 총력외부 전문업체와 공조해 컨설팅 착수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신사업 발굴에 속도를 내고 있다.

한수원은 정재훈 사장의 취임 직후 신속한 의사결정을 위해 CEO 직속 ‘변화와 성장 T/F팀’을 신설, 새로운 미래 먹거리 탐색과 성장사업 중심의 중장기 사업포트폴리오 재편에 노력하고 있는데 이 같은 기조 하에서 지난 12일 외부 전문기관인 딜로이트 컨설팅과 함께 첫 회의를 갖고 신사업 발굴 컨설팅에 본격 착수했다.

한수원은 향후 4차 산업혁명 기술 활용 사업과 해외 수력·신재생 패키지 사업, 그리고 수소를 비롯한 미래 에너지원 활용 사업 등을 집중 발굴할 계획이다. 또한 한수원이 지닌 강점을 활용한 스마트 원전사업과 보유 자산 및 발전 부산물을 활용한 사업 등에 기반한 신사업도 중점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정 사장은 이날 “경쟁이 치열한 글로벌 에너지 시장에서 생존 가능한 회사를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며, “한수원 재도약의 기회가 될 수 있는 의미 있는 컨설팅 결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