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그룹 나스미디어, 로컬 플래닛 연합 통해 글로벌 시장 본격 진출
19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로컬 플래닛 APAC 지역 네트워크 론칭 행사에 한국 대표로 참석한 나스미디어 김병조 이사(왼쪽 3번째)가 각국 연합체 대표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T 나스미디어)

[테크홀릭] KT그룹의 디지털 미디어 렙 전문회사 나스미디어(대표이사 정기호)는 19일 글로벌 독립 미디어 에이전시 연합인 ‘로컬 플래닛’(Local Planet)의 한국 대표 파트너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나스미디어는 온라인, 모바일, IPTV, 디지털방송 및 디지털옥외 광고에 대한 솔루션을 통해 해당 매체의 광고 집행 및 분석을 제공하는 국내 1위 디지털 미디어렙이다.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 속에서 폭넓은 네트워크와 전문 미디어플래닝 서비스를 기반으로 최적의 디지털광고 서비스를 제공하는 No.1 디지털 미디어렙사를 지향하고 있다.

로컬 플래닛은 세계 67개국, 약 54개의 에이전시, 117개의 회사가 연합한 독립 미디어 에이전시들의 글로벌 네트워크다. 대표적으로 아시아태평양(APAC) 지역에서 2조원의 매출을 일으키는 중국의 블루포커스(BlueFocus)와 1984년 설립된 인도 최대 에이전시인 퍼셉트(Percept) 및 일본의 주요 에이전시인 애드컴(ad-comm)이 참여하고 있다.

로컬 플래닛 참여사들의 광고 취급고는 19조원을 넘어섰고, 글로벌 광고시장에서 4.6%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이는 세계 에이전시 네트워크 취급고 Top10이내 수준으로, 연합체 참여사들의 협력과 네트워크 공유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나스미디어는 로컬 플래닛 참여사를 통해 현지의 최근 소비자 미디어 소비성향에 맞춘 매체 플래닝은 물론, 크리에이티브 분야에서도 현지 문화와 언어습관에 적절한 지 여부에 대한 조언을 받게 된다. 따라서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 효과적인 광고 플래닝이 가능하다.

또 나스미디어는 북미의 Horizon, 유럽의 the7stars(영국), zertem(스페인) 등의 타 국가 글로벌회사들이 한국 광고를 진행하는 부분에서도 국내 대표 파트너로 서비스를 제공해, 국내 시장에서의 성장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나스미디어 정기호 대표이사는 “나스미디어는 광고주의 성공적인 글로벌 마케팅을 지원하기 위해 2년전부터 글로벌 사업을 위한 전담 조직을 신설하고 작년 8월에 태국에 첫 해외 법인을 설립하는 등 글로벌 시장으로의 사업 확대에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 한국 광고주들의 성공적인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로컬 플래닛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긴밀하게 협업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