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SK네트웍스, '줄 안서도 자동결제' 美 무인결제 스타트업 투자스탠더드 코그니션에 2500만달러 투자

[테크홀릭] SK네트웍스가 무인매장 자동결제 솔루션 스타트업에 투자를 결정했다고 23일 밝혔다.

SK네트웍스는 최근 미국 캘리포니아주(州)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소매 매장 자동결제 솔루션 스타트업 '스탠더드 코그니션(Standard Cognition)'이 기술 개발 및 시장 확대를 위해 1억5000만달러 규모로 조성하는 시리즈C 라운드에 2500만달러(약 278억원)를 투자하기로 했다.

스탠더드는 인공지능(AI) 기반 컴퓨터 비전을 이용한 무인 자동결제 솔루션으로 소매 매장의 디지털 전환을 선도하는 스타트업이다. 최근 글로벌 편의점 브랜드 서클K 및 컴퍼스 그룹과 협력해 휴스턴 대학 등의 자사의 기술을 적용한 공식 매장을 선보였다. 이번 투자자금 유치로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한 스탠더드는 유수의 글로벌 리테일 고객과 협력해 5년 안에 5만개 이상의 무인 매장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조던 피셔 스탠더드 공동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는 "아마존·월마트 같은 기업과의 경쟁에 코로나19 상황까지 더해져 세계 각지 소매 업계는 수십년 간 유래 없던 폭풍기를 겪고 있다"며 "스탠더드의 AI 기반 솔루션은 고객에게 비대면 시대에 맞는 혁신적인 쇼핑 경험을 제공해줄 것"이라고 밝혔다.

소프트뱅크 비전펀드가 스탠더드 시리즈C 라운드의 리드 투자자로 나섰다. SK네트웍스는 투자 참여를 통해 글로벌 기술선도 기업과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미래 기술·고객 트렌드와 연관된 성장엔진 및 사업 파트너십 구축을 모색할 계획이다.

SK네트웍스는 홈케어 및 모빌리티 사업 강화와 함께 실리콘밸리를 중심으로 한 글로벌 투자를 통해 미래 성장산업에 대한 포트폴리오를 확대하고 있다. 지난해 미국 데이터센터 인프라 펀드, AI 및 빅데이터 기반의 바이오 스타트업 관련 벤처 캐피털 펀드 등 글로벌 투자에 참여했다.

또 지난 2018년 3월부터 국내 신선상품 e-커머스 기업 마켓컬리에 투자를 지속하는 한편 지난해 K-문화의 글로벌 확산을 추진하는 마이뮤직테이스크, 간편결제 서비스 핀테크 스타트업 차이에 투자를 집행하기도 했다.

유봉운 SK네트웍스 투자관리센터장은 "미래를 선도하는 AI, 데이터 분석 영역의 투자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앞선 기술을 선점하고 국내·외 유망 기업과 파트너십을 다지는 한편 투자 수익과 중장기적인 전략 모델 구축 성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SK네트웍스 #무인매장 #자동결제 #스타트업 #투자

매장을 방문한 한 고객이 스탠더드가 개발한 솔루션을 통해 무인 자동 결제를 하고 있다. 스탠더드는 SK네트웍스가 ‘시리즈C’ 라운드 투자에 참여한, 무인 매장 자동결제 솔루션 스타트업이다. (사진=SK네트웍스)

이승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