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대학생 마케팅 서포터즈 프로그램 ‘Y퓨처리스트’ 모집KT실무진과 기획부터 콘텐츠 제작까지 마케팅 서포터즈로서 중요 역할 수행

[테크홀릭] KT(대표이사 구현모)는 2월 7일까지 2003년에 ‘모바일퓨처리스트’ 1기로 시작돼 올해 20년차를 맞는 KT그룹의 대학생 마케팅 서포터즈 프로그램 ‘Y퓨처리스트’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Y퓨처리스트'는 지난 19년간 약 4,720명의 대학생이 활동에 참여했다. 

'Y퓨처리스트'는 올해는 서류 심사와 비대면 면접을 통해 총 70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국내 4년제 대학 3~6학기 재, 휴학생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Y퓨처리스트'에 선발된 대학생들은 다양한 분야의 크리에이티브 클래스와 팀 별 프로젝트를 통해 실무 역량을 기를 수 있다. KT 실무진, 2년차 Y퓨처리스트들과 함께 마케팅 기획부터 Y브랜드 SNS채널 운영, 콘텐츠 제작까지 마케팅 서포터즈로서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Y퓨처리스트'의 활동 기간은 2월 말부터 9월까지 약 6개월이며 1년차 활동이 종료된 후에 추가로 2년차 활동에도 지원할 수 있다. 

한편 KT의 MZ세대 타겟 브랜드 ‘Y(와이)’는 'Y퓨처리스트' 콘텐츠 기획 프로젝트에서 선정된 최우수 시놉시스를 전문 제작진이 참여해 제작한  웹드라마, ‘내 대학생활은 주미 다 했다(이하 주미 다 했다)’ 를 ‘Y스튜디오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한다. 인기 웹드라마 ‘에이틴'의 작가로 유명한 김사라 작가가 시나리오 작업에 참여했다. 

'주미 다 했다'는 대면 없이 주로 온라인으로 이루어지고 있는 요즘 대학생활을 현실감 있게 표현하기 위해 등장인물들 간의 소통이 화상회의 안에서 이루어지도록 연출한 방식이 눈길을 끈다. 

특히 '주미 다 했다'는 모두가 익숙하지 않은 비대면 소통에서 발생할 수 있는 황당하고 어이없는 상황들을 구성해서 재미를 더했다. 이러한 상황들은 Y퓨처리스트 대학생들의 실제 경험담을 반영하여 더욱 공감되도록 제작됐다. 

주인공인 주미는 최근 KBS드라마 ‘경찰수업’ 에 출연했던 신인 연기자 민채은이 주연을 맡아서 비대면 대학 생활의 애로사항들을 연기 했으며, 이 밖에도 윤도건, 정수현, 박예진, 손보승 등 각자의 개성이 넘치는 신인 연기자들이 ‘주미’ 와 함께 하는 대학생 역을 맡았다. 

KT 커스터머사업본부장 구강본 상무는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환경에서도 성실하게 대학 생활과 대외 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대학생들의 열정을 응원한다”라며, “앞으로도 Y퓨처리스트 대학생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들을 구체화될 수 있도록 지원하며 그들의 재능이 더욱 밝게 빛날 수 있도록 하겠다” 라고 전했다.

#KT #Y퓨처리스트 #대학생 서포터즈

Y퓨처리스트가 기획하고 KT의 MZ세대 타겟 브랜드 Y(와이)가 공개한 웹 드라마 ‘내 대학생활은 주미 다했다’의 스틸 이미지(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