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증권-현대카드, '주식투자 전용 PLCC' 출시

[테크홀릭] 미래에셋증권이 현대카드와 공동으로 개발한 주식투자 전용 'PLCC(Private Label Credit Card)'인 미래에셋 현대카드를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카드 사용 금액에 따라 미래에셋증권 스탁마일리지(Stock Mileage)를 적립하고 이를 주식으로 교환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미래에셋 현대카드는 실버(Silver), 골드(Gold), 다이아몬드(Diamond) 총 3종으로 구성돼 있으며, 카드 종류 및 사용 업종별로 결제 금액의 1~5%를 스탁마일리지로 적립해준다. 사용 실적에 따라 투자, 쇼핑, 호텔, 골프 업종에서 사용할 수 있는 10만~30만원의 바우처도 추가로 제공된다.

미래에셋 현대카드는 단순히 돈을 쓰는 것에 그치지 않고, 사용 금액의 일부를 주식으로 교환할 수 있어 이전에는 없던 새로운 투자 문화를 제공하게 된다. 카드 이용을 통해 차곡차곡 적립된 스탁마일리지는 소수점 단위로도 투자가 가능해 원하는 주식을 원하는 만큼 교환할 수 있다.

안인성 미래에셋증권 디지털부문 대표는 “대한민국 대표 증권사와 카드사가 만나 이번 카드를 출시하게 됐다"며 "즐겁게 건강함을 추구하는 MZ세대의 문화에 투자의 개념을 도입해 소비가 끝이 아니라 투자로 기쁨을 얻는 새로운 투자 문화를 선도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미래에셋증권 #현대카드 #주식투자전용 PLCC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