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한전, '에너지쉼표 협의체' 발족-전기 절약하면 금전 보상'에너지쉼표 활성화' 통해 에너지절감 국민 관심 제고하고 e-신사업 확산 기대

[테크홀릭]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정승일)이 에너지 절감을 통한 국가 탄소중립 달성과 에너지절감에 대한 국민 관심을 제고하기 위해 전력거래소, 한국전력수요관리협회가 참여하는 ‘에너지쉼표 협의체’를 발족하고 지난 13일 서울 전력기금사업단에서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에너지쉼표'는 전력거래소가 요청했을 때 전기사용자가 평소보다 전기사용량을 줄이면 절약한 전기사용량을 전력시장에 판매해 금전으로 보상받는 제도로, 에너지 절감과 국민 편익을 동시에 제고할 수 있다.

한국전력은 에너지쉼표 활성화를 위해 지능형전력계량시스템(AMI)가 구축된 고객이 좀 더 편리하게 수요반응(Demand Response)시장에 참여할 수 있도록 프리미엄 데이터(15분 실시간) 제공체계를 구축하고 DR 활성화가 가능한 핵심 지구를 선정, 집중 홍보해 참여고객을 모집할 예정이다.

DR을 신청하는 고객에게는 15분 데이터를 실시간 제공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해 시장참여가 가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협의체는 에너지쉼표 가입고객 5만호(현 1.4만호) 달성을 위한 홍보 및 에너지 절감 붐 조성을 위해 구성됐다.

한전 이경숙 전력솔루션본부장, 전력거래소 김상일 전력시장본부장, 한국전력수요관리협회 이영기 협회장은 이번 협의체 발족을 계기로 '에너지쉼표' 사업 활성화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고 적극적인 홍보 활동을 통해 ‘전국민적 에너지절감 붐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한전 #에너지쉼표 협의체 #에너지절감 #탄소중립

에너지 쉼표 서비스 구조(사진=한전)

이상엽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