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대면 봉사활동 재개-성균관 명륜당 가꾸기 봉사활동가족과 떠나는 봉사활동 여행 ‘볼런투어’ 등 다양한 참여형 사회공헌활동 진행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코로나19 거리두기 기간 중 NGO와 연계해 비대면으로 진행하던 봉사활동을 코로나19 방역지침이 완화됨에 따라 ‘대면+비대면’ 으로 전환하고 첫 대면봉사활동으로 지난 15일 문화재 지킴이 활동을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신한은행 직원과 가족 등 45명은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성균관 명륜당에 모여, 겨우내 쌓인 먼지를 털어내고, 새로 기름을 칠하는 등 문화재 본연의 모습을 지키기 위한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신한은행은 직원과 가족이 함께 참여해 봉사활동을 하고 소중한 추억도 쌓을 수 있는 ‘가족 친화적’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준비하고 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문화재 환경정비와 더불어 역사를 배우는 ‘문화재 가꾸기’ ▲가족과 봉사활동 여행을 떠나는 ‘볼런투어(Voluntour : ‘Volunteer’와 ‘Tour’의 합성어)’ ▲독거어르신을 위한 카네이션 만들기(재택봉사활동) 등이 있다.

특히 4월에는 ▲여성 한부모 강사의 자립을 지원하는 ‘원데이 클래스’ ▲바다살리기를 위한 해양 쓰레기 수거 활동 등이 진행돼 약 200여명의 임직원이 자원봉사에 참여한다.

신한은행은 문화재청 ‘한 문화재 한 지킴이’ 협약기관으로서 대한민국 국보 ‘숭례문 지킴이’ 기업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문화재 알리미’ 콘텐츠 제작 등 문화재 보호를 위한 활동을 다양하게 진행하고 있다.

정상혁 신한은행장은 4월 대직원 메시지에서 “‘사회와 고객이 공감하는 一流 신한’을 만들어가자”며, 그 방안 중 하나로 “적극적인 ESG 실천을 통해 ‘선한 영향력’을 확산해 ‘사회의 가치’를 높여가자”고 강조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대면봉사활동 재개에 따라 직접 참여하는 봉사활동에 직원들의 관심과 참여가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대면봉사활동 비중을 높이면서 직원들의 온(溫)마음을 전할 수 있는 다양한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2021년부터 대표 사회공헌사업인 ‘동행 프로젝트’를 통해 ▲전국 학대피해아동 쉼터 29개소 차량 지원 및 44개소 유류비 지원 ▲전국 아동복지시설 아이들의 자립지원을 위한 교육용 노트북 지원 및 디지털 교육 비용 지원 등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위한 지원을 지속하고 있다.

#신한은행 #봉사활동 #가족연계 #명륜동 #성균관

지난 15일 서울시 종로구 소재 성균관 명륜당에서 신한은행 직원과 가족들이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 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