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유한양행, ‘2억불 수출탑’ 수상글로벌 제약기업 대상 핵심 원료의약품 수출 호조

 

유한양행이 지난 5일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한 제54회 무역의 날 행사에서 ‘2억불 수출탑’을 수상했다.

한국무역협회는 매년 무역의 날을 맞아 전년도 7월부터 1년간 해외시장 개척과 수출 증대에 기여한 업체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는데, 유한양행은 지난 2007년 ‘5,000만불 수출탑’을 수상한 이래 2008년 ‘7,000만불 수출탑, 2013년 ‘1억불 수출탑’을 거쳐 올해 2억불 수출탑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유한양행은 글로벌 제약기업에 신약 원료 중심의 의약품을 개발·공급하면서 지난해 7월부터 올해 6월말까지 에이즈 치료제, C형 간염 치료제, 신규 프로젝트들의 판매 증가로 수출액 2억 달러를 돌파했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항생제와 에이즈치료제, C형 간염치료제, 관절염 치료제 등 핵심 원료의약품을 해외 선진시장에 공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수 의약품의 생산과 공급으로 국민 보건 향상과 수출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