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SK, 인도네시아 지진 재난구호성금 30만달러 지원

[테크홀릭]  SK그룹(회장 최태원)이 최근 대규모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인도네시아에 재난구호 성금 30만달러(한화 약 3.3억원)를 지원한다.  

SK는 2일 수펙스추구협의회 산하 사회공헌소위원회를 긴급 개최하고, 해당 지역의 조속한 피해 복구를 위해 기금을 지원키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구체적 기부처와 방법은 인도네시아 정부 측과 협의해 진행할 예정이다.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섬 북부 팔루지역에서는 지난달 28일 규모 7.5의 강진 및 지진해일이 발생해 1일 현재 844명이 숨지고 막대한 피해를 입고 있다.

SK는 30만 달러 지원과 별도로 각 관계사별로 다양한 후원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SK는 그 동안 국내외 각지에서 대규모 자연 재해가 발생할 때마다 현금 및 현물 제공과 무상 봉사 활동 등으로 피해 복구를 지원해 왔다. 지난 2013년에는 중국 쓰촨성 지진 피해복구에 9억원을 지원했고, 2011년 일본 동북부 대지진 당시에는 13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